자유연합- FreedomUnion.net

핫이슈 등 최신정보와 뉴스입니다..
한나라 '중도보수' 천명…"'北정권-주민' 분리 대응"
안상수 대표 "'한나라당 개혁 플랜…역량에 맞는 '한반도 전략' 필요"
 한나라 '중도보수' 천명…"'北정권-주민' 분리 대응" 안상수 대표 "'한나라당 개혁 플랜…역량에 맞는 '한반도 전략' 필요"   남궁민 기자 | 2010-10-26 10:19     안상수 한나라..(2010-10-26)
중국 팽창전략과 한반도 안보전략 이춘근 교수 강연(동영상1~3부)
김정은이 북한 권력을 성공적으로 승계하기는 불가능하다.
 지난 23일 한국교회 100주년 기념관 소강당에서 개최되었던 중국의 팽창전략에 따른 한반도 안보정세 변화를 주제로한 자유연합 이춘근 공동대표(이화여대 교수)의 강연 동영상입니다.   ..(2010-10-25)
중국 팽창전략과 한반도 안보전략 강연회(동영상1~2부)
3대 세습, 한국주도의 통일 밖에 해결책이 없다는 주제를 가지고
  촬영 장재균                       이날 자유연합 홍관희 공동대표는 ..(2010-10-24)
자유연합, 제1차 靑年 안보 강연회
이춘근 공동대표 "중국의 팽창은 큰 위협이 아니다"
 이춘근 공동대표 "중국의 팽창은 큰 위협이 아니다"   조영환 올인코리아 편집인  http://allinkorea.net 이날 강연회를 위해서 식전에 나이든 하모니카 여성 연주단이 애창 ..(2010-10-24)
자유연합 강연회: "중국의 팽창과 한국"
23일(토) 종로 5가 기독교100주년기념관 소강당
 23일(토) 종로 5가 기독교100주년기념관 소강당   9.27 창립대회를 개최한데 이어, 자유연합(자유민주주의시민연합)이 2010년 10월 23일 (토) 오후 3시 제1차 강연회를 개최한다. 종로 5가..(2010-10-22)
“朴지원 의원, 이제 거짓말로 외교까지 망치나?”
[뉴데일리]
 ‘시진핑 발언’ 파문에 시민들 “도저히 못할 말 했다” “외교를 국내 정치 목적 훼손...이적행위 심판받아야” 최종편집 2010.10.21 온종림 “잇단 종북 발언에 이어 이제 외교까지 희생하려 하는..(2010-10-22)
金正男 "3대세습 반대" 충격 발언의 眞意
[안드레이 란코프 국민대 교수]
 [시론] 김정남 충격 발언의 진의 안드레이 란코프 국민대 교수 김정일 위원장의 장남 김정남이 일본 아사히TV와의 인터뷰에서 "개인적으로 3대 세습에 반대한다"고 충격적 발언을 했다. 많은 관측통들은 ..(2010-10-21)
金正恩 등장후 北中교류 전방위 확대
 2010-10-19 북한의 김정은이 공개석상에 등장하면서 북한과 중국 간 교류가 전방위적으로 확대돼 주목된다. 지난달 28일 북한 노동당 대표자회 개최와 이달 10일 노동당 창건 65주년 행사를 계기로 ..(2010-10-20)
美 前 CIA 국장 "北 붕괴 이유 너무 많아"
[노컷뉴스]
 2010-10-20   "북한의 이러한 섭정 체제 그리 오래 가지 못할 것" [노컷뉴스 안윤석 대기자] 북한 정권이 어떤 계기로 무너질지는 확실치 않지만, 그럴 이유는 너무나 많다고 미국의 ..(2010-10-20)
[논평]중국軍의 ‘平壤주둔’說을 철저히 조사하고, 그 저지를 위한 만전의 대책을 강구하라!
 중국軍의 ‘平壤 주둔’說을 철저히 조사하고, 이를 저지하기 위한 만전의 대책을 강구하라! 중국 인민해방군이 2,000~3,000명의 전투병력을 연내에 평양 외곽에 주둔시킬 가능성이 있다고 베이징 북한 ..(2010-10-20)
中권력구조 변화가 對北정책에 영향줄까?
시진핑 副주석에 선출, 2012년 후진타오 이어 최고지도자 될 듯
 중국 권력구조 변화속 對北정책 영향받나?   시진핑 부주석에 선출, 2012년 후진타오 이어 최고지도자 될 듯   중국의 시진핑(습근평, 사진) 국가 부주석이 18일 공산당 중앙군사위원회 ..(2010-10-19)
인플레이션 우려 없나?
전용덕 / 대구대 교수
 CFE-Viewpoint-194.pdf • 전용덕 | 2010-10-18 | 불행히도 상당한 인플레이션과 다음 경기변동을 막기는 어려워 보인다. 통화 공급을 증대하여 이자율을 낮춘 결과로 인플레이션..(2010-10-19)
환율전쟁, 최악의 시나리오에 대비하자
[김종석 홍익대 교수·경제학]
 입력 2010.10.18 인플레이션은 야채나 공공요금과 같은 일부 품목의 가격이 오른다고 생기는 것이 아니다. 일본 물가는 비싸지만, 일본은 지금 물가가 떨어지는 디플레이션을 겪고 있다. 고물가와 인플..(2010-10-18)
요동치는 韓半島 情勢 긴급 진단
[홍관희 박사 인터뷰]
 [홍관희 박사 인터뷰] ‘北 김정은 후계 부상’ ‘南 황장엽 타계’ ‘G20과 환율전쟁’ ‘제42차 SCM과 韓美관계 현주소’ 등 집중 분석 ▲ 최근 한반도 정세에 대해 견해를 밝히고 있는 홍관희 박..(2010-10-18)
[논평]북한版 ‘왕자의 난(亂)’을 주시하고, ‘세습왕조 종식’ 위한 對北전략을 업데이트하라!..
북한 내부 권력투쟁은 한반도에 새로운 안보위기...위기는 기회가 될 수 있다.
 [논평] 북한版 ‘왕자의 난(亂)’ 가능성을 주시하고, ‘세습왕조 종식’ 위한 對北전략을 업데이트하라! 9.28 노동당 대표자회를 통한 김정은 부상 이후, 북한에서 ‘왕자(王子)의 난(亂)’ 징후가 감..(2010-10-17)
富裕한 한량과 悲劇的인 世子
[란코프 칼럼]
 [란코프 칼럼] 얼마 전, 김정일 위원장의 장남, 김정남이 일본 텔레비전 방송과 인터뷰를 했습니다. 그는 이 인터뷰에서 북한의 세습 정치를 개인적으로 반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이 같은 발언은 세계적으..(2010-10-16)
자유시장경제가 공정사회로 가는 길
[민경국 강원대 교수]
 자유시장경제가 공정사회로 가는 길 written by. 민경국 자유시장경제 자체가 공정사회..서민정책을 위한 반(反) 법치적이고 반시장적인 정책을 쏟아 내면 오히려 불공정 사회 야기할 뿐이다. 최근 우..(2010-10-16)
격랑의 한반도, 국가안보 이상 없나
[박세환 재향군인회 회장]
 격랑의 한반도, 국가안보 이상 없나 written by. 박세환 정부와 정치권, 국민 모두가 일체가 돼 안보태세 확립에 전력을 기울여야  북한이 노동당 창건 65주년을 맞아 김정일의 셋째아들 김..(2010-10-15)
平壤 軍事퍼레이드의 意味 분석
양동안 (한국학중앙연구원 명예교수)
 양동안ㅣ2010년 10월14일       평양의 군사 퍼레이드가 말해주는 것 식량난을 겪고 있는 국가가 결코 아니었다..퍼레이드를 본 사람이라면 누구도 ‘식량난을 덜어주기 위해..(2010-10-14)
"北세습독재에는 몸을 던져 정면 항거...思想은 공산주의자였다"
[김정호 자유기업원장/자유연합 공동대표] "황장엽 선생의 사상은?"
 황장엽 선생의 사상에 대해서 온국민의 성공을 위한 프로젝트, 김정호와 김진국의 희망탐사. 2010년 10월 14일 목요일 순서 시작합니다. 김정호 김진국입니다. 황장엽 선생께서 돌아가셨습니다. 많은 ..(2010-10-14)

처음 <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 마지막

「자유민주주의∙韓美동맹」의 大義로 危.. 「자유민주주의∙韓美동맹」의 大義로 .. (11.24)
“서해 ‘비수’ 제거 노리는 北, 완충구역 이어.. 윤상호 군사전문기자 , 손효주 기자 입력 2018-0.. (09.21)
국방부 "靑비서관, 추석 밥상서 NLL 팔아먹었다.. 조선일보 전현석 기자 입력 2018.09.2.. (09.21)
美 의원들 "김정은 말만 번지르르….. (09.21)
憲法 위반 혐의 文재인 정권, 탄핵 .. (09.20)
전쟁중인 敵을 도우면 반역죄다! ..여.. (09.14)
적(敵)과 거래하는 것이 주권(主權).. (08.31)
[장군놈만세!!] 문개빨이와 좆석이는 똑같이 .. 12.10
[체코] 북괴 빚 12.09
[양평촌놈] 내년에는 자유연합및독자여러.. 12.07
[북괴 등신 김정..] 한국 국민 12.07
[양평촌놈] 수출은 대단한데 자영업자들.. 12.06


[신간] 한반도 전쟁

Copyright  2010 freedomunion.net  All rights reserved   E-Mail:freedemocracy@hanmail.net
주소: 서울 중구 충무로 4가 12-1 일진페이퍼 빌딩 203호  TEL: (02) 2266-0168, 2261-2225  FAX: (02) 2266-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