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연합- FreedomUnion.net

<자유연합>이 주최한 행사 등 활동상황 입니다..
제   목
김정은 “5ㆍ21 MRBM(中거리미사일) 大量생산ㆍ實戰배치” 지시
[ 2017-05-22 14:01:58 ]
작성자
자유연합
조회수: 1680        


이번 5월 21일 쏘아올린 미사일은 KN-15(북극성 2)로 불리며, 중거리 탄도 미사일[MRBM(Medium Range Ballistic)]이다.

고체 연료를 사용해 이동식 발사대에서 즉각 발사가 가능하다.

560km 고도로 올라가 사거리 500km를 비행했다..
지난 5월 14일 발사한 IRBM보다 사거리가 짧다..
韓美 당국은 북한이 이번 시험발사를 통해 미사일 기술에 있어 "중요한(significant)" 진전을 이룩한 것으로 평가했다.

또 우주 촬영 사진을 공개한 것으로 보아, 대기권 재진입 측면에 있어서도 상당한 기술을 확보한 것으로 外信은 평가하고 있다.

한편 김정은은 이번 시험발사를 관찰한 뒤 "완벽하다(perfect)"는 찬사를 보냈으며, 이 미사일을 "대량생산(mass production)해 실전배치(deploy)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음은 이와 관련 VOA 뉴스 분석>-----------
北, 21일 탄도미사일 發射...북극성 2형 추정

2017.5.21  
북한이 한반도 시각으로 21일 오후 다시 탄도미사일을 발사했습니다.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21일 오후 4시 59분께 평안남도 북창 일대서 불상 발사체 1발을 발사했다"며 "최고 고도 560여㎞, 비행 거리는 약 500㎞"라고 밝혔습니다.

또 비행한 거리로 미뤄 일단 성공한 것으로 평가된다면서 발사된 미사일이 지난 2월 발사에 성공한 중거리 탄도미사일 '북극성 2형'과 유사하다고 설명했습니다.

한국 정부는 문재인 대통령 지시에 따라 신임 정의용 청와대 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를 열었습니다. 한국 외교부는 북한의 미사일 도발을 강력하게 규탄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AP통신은 미국 백악관이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알고 있다며 지난 세 차례 발사된 미사일보다 이번 미사일의 사거리가 짧았다고 밝힌 것으로 보도했습니다.

미국 태평양사령부도 이날 성명을 내고 북한의 중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를 탐지했다며 북미항공우주방위사령부가 이 미사일이 미국에 위협을 주지 않은 것으로 평가했다고 밝혔습니다.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은 이날 미 폭스뉴스와의 회견에서 진행 중인 시험이 실망스럽고 충격적이라며 북한에 대한 경제·외교적 압박을 지속하겠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수
천안함 피격 1주기 추모 행사 및 현충원 참배, 추모 콘텐츠 공모전 자유연합 2011-03-09 5146
255 [김순덕의 도발]좌파영구 집권 획책하는 공수처-선거법 거래 자유연합 2019-04-27 16
254 유엔사 부사령관 “유엔사 해체, 미국의 정치적 결심 없이 불가.. 자유연합 2019-04-23 21
253 美, 주일미군 E-3조기경보기 오산기지 급파 자유연합 2019-03-19 79
252 CRS “北, 이란 군부와 핵∙미사일 개발 협력 지속” 자유연합 2019-03-19 74
251 “썩은 뿌리에서는 꽃이 피지 않습니다” 자유연합 2019-03-19 78
250 황교안 대표, "文재인, 김정인 맹신 사고에서 벗어나라!..국민.. 자유연합 2019-03-07 99
249 "文재인·트럼프 갈라섰다" 자유연합 2019-03-06 86
248 하노이 美北회담 결렬: 의미와 전망-bad deal보다 no deal이.. 자유연합 2019-03-02 94
247 미국의 제안-"北에 불가침선언·평화선언 제안" [교도통신] 자유연합 2019-02-15 80
246 오늘의 빅뉴스: 펠로시 "김정은 의도, 한국 무장해제"/에이브럼.. 자유연합 2019-02-14 55
245 정규재-황교안 대담을 듣고.."法은 따뜻하고, 편안하고, 씻겨준.. 자유연합 2019-02-09 52
244 김영철 거짓말 "평화체제구축돼도, 미군철수 거론않겠다." 자유연합 2019-02-07 47
243 文 대통령의 레토릭(修辭) 자유연합 2019-01-24 58
242 韓日관계 악화,.한반도에 먹구름 드리운다 자유연합 2019-01-26 58
241 北 ICBM을 중국으로 반출한다고? 자유연합 2019-01-25 53
240 문희상 국회의장, 진심인가? "韓美동맹은 安保의 근간..흔들리.. 자유연합 2019-01-21 67
239 [기고/이성현]美中 장기 무역전쟁 돌입한 중국의 속내 자유연합 2019-01-04 65
238 '비핵화 거부' 구실 찾는 북한.. 자유연합 2018-12-16 82
237 「자유민주주의∙韓美동맹」의 大義로 危機의 대한민국을 .. 자유연합 2018-11-24 117
1 [2] [3] [4] [5] [6] [7] [8] [9] [10]  
이름 제목 내용

[김순덕의 도발]좌파영구 집권 획책하는 공수처-.. [김순덕의 도발]공수처-선거법 거래…‘좌파 영.. (04.27)
유엔사 부사령관 “유엔사 해체, 미국의 정치적 .. 미국의 유엔사 입장이 명확해지고 있다.. 문재인.. (04.23)
美, 주일미군 E-3조기경보기 오산기지 급파 [단독]美, 주일미군 E-3조기경보기 오산기지 .. (03.19)
CRS “北, 이란 군부와 핵∙.. (03.19)
“썩은 뿌리에서는 꽃이 피지 않습니.. (03.19)
황교안 대표, "文재인, 김정인 맹신.. (03.07)
"文재인·트럼프 갈라섰다" (03.06)
[정수기] 육영숙 여사 05.24
[사다리 게임] 시켜보기를 05.23
[장군놈만세!] 근본문제는 좌익반역빨갱이들.. 05.23
[마카롱] 식중독균 05.23
[화웨이] 그만사용 해라 05.23


[신간] 한반도 전쟁

Copyright  2010 freedomunion.net  All rights reserved   E-Mail:freedemocracy@hanmail.net
주소: 서울 중구 충무로 4가 12-1 일진페이퍼 빌딩 203호  TEL: (02) 2266-0168, 2261-2225  FAX: (02) 2266-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