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연합- FreedomUnion.net

<자유연합>이 주최한 행사 등 활동상황 입니다..
제   목
시리아 아사드 정권의 화학무기 사용..트럼프의 강력 대응
[ 2018-04-10 06:55:41 ]
작성자
자유연합
조회수: 224        

시리아 아사드 정권이 자국민에 화학무기 공격을 자행해 수십명의 민간인이 목숨을 잃고 다쳤다..
목격자들은 아비규환이 따로 없었다고 한다..

안타깝게도 트럼프 대통령이 시리아로부터 미군 철수를 언급한 직후 이런 만행이 이루어져 미국 내에서는 아사드 정권의 공세에 green light를 주었다면서 트럼프 행정부를 비판하는 목소리도 나왔다..
매케인 상원의원이 강한 비판 의견을 냈다..
국제사회엥서 힘의 공백이 얼마나 무서운 효과를 가져오는지 보여준 사례라고 할 수 있다..
6.25 전쟁 때, 주한미군이 철수하자 김일성은 승리를 오판하고 침략을 개시했었다..
아사드 정권의 배후에는 러시아가 있다..
푸틴은 중동에서 시리아와 이란을 거점으로 삼아 영향력을 확대하려 한다..
미국이 응징을 다짐하고 있으나, 러시아의 존재가 항상 발목을 잡는다..
한반도에서 북한을 응징하려는 미국의 강한 의지에 김정은이 중국을 끌어들여 혈맹을 복원하려는 최근 움직임과 일맥상통한다..

미국의 응징에 앞서 이스라엘이 시리아의 공군 기지에 미사일을 발사해 상당한 피해를 입혔다..
자국의 안보에 위협이 될 수 있ㄷ고 판단하여, 선제공격을 감행하는 이스라엘의 안보전략을 모델로 삼아야 한다..
군함이 폭침당하고도 보복은 커녕, 공격 주체를 놓고 北 소행이 아니라고 공영방송이 주장하는 이런 상황에서..국가안보가 지켜질 수 있을 것인가?

미국과 서방 국가들이 UN안보리를 소집해 아사드 정권의 만행을 규탄하고 있다.
치명적인 화학무기로 아무 죄도 없는 민간인(innocent people)을 공격한다는 것은 어떤 명분으로도 용서할 수 없는 범죄행위이기 때문이다..

이런 반인륜적 행위를 정면 규탄하고 보복응징을 다짐하는 미국과 서방국들이 존재하기 때문에 ..
그나마 국제사회에 善과 正義가 지켜지고 있다..
우리도 이를 본받아야 한다..
김정은 정권의 만행을 잊고 평양에 가서 歌舞에 젖어 허구에 찬 민족감정에 호소하는 그런 반인권적 행태로는 ..
북한 주민들의 인권을 회복시킬 수 없음은 물론,,.우리 스스로의 안전도 확보할 수 없다..
기본이 없는 문재인 친북정권의 대북정책은 철저히 규탄돼야 한다..

동맹의 중요성을 다시한번 확인해야 한다..
미국의 패권안정 전략은 도덕률과 강력한 군사력의 결합을 전제로 한다.
힘이 없이 정의는 지켜질 수 없다..
스스로의 힘이 부족하면 동맹을 통해 해결해야 한다..

힘도 없고 동맹도 없는 나라는 외부의 침탈과 그로 인한 멸망을 피할 수 없다..
우크라이나가 푸틴의 침략에 속절없이 무너지는 사례를 주목해야 한다..
NATO에 가입하지 않은 업보이다..
반면, NATO에 가입한 폴란드와 에스토니아 등은 러시아의 침략을 당당히 막아내고 있다..

그럼에도 美 대사관 앞에서 미군 철수를 주장하는 이적단체들의 반미 시위가 백주에 공공연히 자행되고 있다..
공안당국은 실정법이 살아 있는데, 왜 이러한 반국가, 반안보 범죄를 방치하는가?
직무유기일 뿐만 아니라, 문책 대상이다..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수
천안함 피격 1주기 추모 행사 및 현충원 참배, 추모 콘텐츠 공모전 자유연합 2011-03-09 5139
255 [김순덕의 도발]좌파영구 집권 획책하는 공수처-선거법 거래 자유연합 2019-04-27 5
254 유엔사 부사령관 “유엔사 해체, 미국의 정치적 결심 없이 불가.. 자유연합 2019-04-23 10
253 美, 주일미군 E-3조기경보기 오산기지 급파 자유연합 2019-03-19 68
252 CRS “北, 이란 군부와 핵∙미사일 개발 협력 지속” 자유연합 2019-03-19 62
251 “썩은 뿌리에서는 꽃이 피지 않습니다” 자유연합 2019-03-19 67
250 황교안 대표, "文재인, 김정인 맹신 사고에서 벗어나라!..국민.. 자유연합 2019-03-07 88
249 "文재인·트럼프 갈라섰다" 자유연합 2019-03-06 75
248 하노이 美北회담 결렬: 의미와 전망-bad deal보다 no deal이.. 자유연합 2019-03-02 85
247 미국의 제안-"北에 불가침선언·평화선언 제안" [교도통신] 자유연합 2019-02-15 73
246 오늘의 빅뉴스: 펠로시 "김정은 의도, 한국 무장해제"/에이브럼.. 자유연합 2019-02-14 47
245 정규재-황교안 대담을 듣고.."法은 따뜻하고, 편안하고, 씻겨준.. 자유연합 2019-02-09 45
244 김영철 거짓말 "평화체제구축돼도, 미군철수 거론않겠다." 자유연합 2019-02-07 38
243 文 대통령의 레토릭(修辭) 자유연합 2019-01-24 51
242 韓日관계 악화,.한반도에 먹구름 드리운다 자유연합 2019-01-26 52
241 北 ICBM을 중국으로 반출한다고? 자유연합 2019-01-25 46
240 문희상 국회의장, 진심인가? "韓美동맹은 安保의 근간..흔들리.. 자유연합 2019-01-21 60
239 [기고/이성현]美中 장기 무역전쟁 돌입한 중국의 속내 자유연합 2019-01-04 58
238 '비핵화 거부' 구실 찾는 북한.. 자유연합 2018-12-16 75
237 「자유민주주의∙韓美동맹」의 大義로 危機의 대한민국을 .. 자유연합 2018-11-24 110
1 [2] [3] [4] [5] [6] [7] [8] [9] [10]  
이름 제목 내용

[김순덕의 도발]좌파영구 집권 획책하는 공수처-.. [김순덕의 도발]공수처-선거법 거래…‘좌파 영.. (04.27)
유엔사 부사령관 “유엔사 해체, 미국의 정치적 .. 미국의 유엔사 입장이 명확해지고 있다.. 문재인.. (04.23)
美, 주일미군 E-3조기경보기 오산기지 급파 [단독]美, 주일미군 E-3조기경보기 오산기지 .. (03.19)
CRS “北, 이란 군부와 핵∙.. (03.19)
“썩은 뿌리에서는 꽃이 피지 않습니.. (03.19)
황교안 대표, "文재인, 김정인 맹신.. (03.07)
"文재인·트럼프 갈라섰다" (03.06)
[화웨이] 회장 05.19
[한놈만] 팬다 05.19
[시대] 전환의 시대 05.19
[양평촌놈] 오늘 5.18민주화운동기념식.. 05.18
[망하는] 날까지 05.18


[신간] 한반도 전쟁

Copyright  2010 freedomunion.net  All rights reserved   E-Mail:freedemocracy@hanmail.net
주소: 서울 중구 충무로 4가 12-1 일진페이퍼 빌딩 203호  TEL: (02) 2266-0168, 2261-2225  FAX: (02) 2266-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