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연합- FreedomUnion.net

핫이슈 등 최신정보와 뉴스입니다..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文재인의 先金(金정은)정책-“김정은이 먼저다”
[조갑제닷컴]

문재인의 先金정책-“김정은이 먼저다”

조갑제닷컴  

  문재인 대통령의 對北정책은 '김정은이 먼저다'가 아닐까? 김정은에게 유리한(자동적으로 대한민국에 불리한) 안보 정책(전작권 전환, 병력감축, 사드추가배치 거부, 종전선언 추진, 국군포로 문제 외면 등)을 일관되게 추진한다. 전쟁중인 나라에서 敵將에게 유리하면 자동적으로 대한민국 국민들에겐 불리하다. 문재인의 先金정책, 혹은 先金後大 정책이라고 해야 하나?
2018-08-04 13:25:07  

이름: 비밀번호:
내용
-->
“죽기 각오하고 경제.민생.안보 폭망(暴亡) 막겠다”…한국당 大田집회
[한국당, 대전서 文 규탄 집회]
 “죽기 각오하고 폭망 막겠다”…한국당, 대전서 文 규탄 집회     한국당 추정 1만여 당원 등 모여 인도와 차도 채워 ‘충청 홀대 문재인 아웃’ ‘민생 파탄 국민 심판’ 피켓 황교..(2019-05-18)
北 이스칸데르 "낮은 高度..궤도 수정..요격(MD) 매우 어렵다"
[VOA]"같은 미사일을 다른 장소, 다른 목표물에 쏠 수 있다"
 美 전문가들, 북한 미사일 '낮은 고도' '발사 장소' 주목..."요격 매우 어려워" 2019.5.10   VOA(김동현) 북한이 김정은 국무위원장 참관 아래 화력타격훈련을 실시했다며 지난 4일 ..(2019-05-10)
[한반도 24시]국가안보 위협하는 전작권 전환 추진
[홍관희]
 “역사는 똑같이 반복되진 않지만, 흔히 운율(rhyme)을 따른다”고 소설가 마크 트웨인은 말했다. 노무현 정부 시절 확산됐던 반미‧민족공조 기운이 10여년이 지난 문재인 정부 들어서서 재현되고 ..(2019-04-21)
美中 패권의 한 복판에 선 한국의 미래..?
“한국은.. 과거로(과거의 어두운 시기로) 돌아가고 있다. 그리고 두려워하는 게 당연하다.”
 “한국은 한국이 그토록 두려워하는 과거로 돌아가고 있다. 그리고 두려워하는 게 당연하다.”   주한미군의 미래는 남한 방어 목적 외 추가 이득 없어 오랜 세월 주둔할 것 같지는 않아 미국과 친..(2019-04-21)
민노총의 不法-反법치!!
[문화일보 사설]
 민노총 不法에 사과한 吳부산시장 ‘反법치 공범’이다   오거돈 부산시장이 법치 유린을 일삼아온 민노총의 비위 맞추기에 급급하다 못해 불법(不法) 행위에도 사과하는 어처구니없는 행태를 보이고..(2019-04-18)
김정은의 최고인민회의 연설 내용
김정은 “3차 미-북 정상회담 용의...올해 말까지 기다려 볼 것”
 김정은 “3차 미-북 정상회담 용의...올해 말까지 기다려 볼 것” 2019.4.13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3차 미-북 정상회담에 대한 용의를 밝혔습니다. 하지만 대화 시한을 올해 연말..(2019-04-13)
전작권전환 밀어부치지 말라!!
[뉴스분석]
 문재인 정부의 전작권전환 과속 추진은 다음과 같은 점에서 전적으로 부당하며, 전면 철회돼야 한다! (1)미래사령부(한국군 사령관 - 미군 부사령관)로의 전작권전환은 사실상 한미연합사를 불구로 만드는..(2019-04-02)
[한반도 24시]靑 안보전략, 전면 수정해야
[홍관희]
 하노이 미‧북 핵협상이 전격 결렬된 원인은 무엇보다 북한 김정은이 톱다운(top-down) 방식으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을 ‘거짓 비핵화’로 유인할 수 있다고 오판한데 있다. 한편 트럼프 대통..(2019-03-17)
하노이 회담 후 북한의 반응 몇가지
 1. 최선희 기자회견: "양보 불가 핵미사일" 재개 협박 2. 내부 "자력갱생" 강조: 제재지속으로 인한 제2의 고난의 행군(?) 3. 평양 중심 권력기관들에게도 배급 제한 4. "한미훈련 대비하자" 전국 규..(2019-03-17)
3 powers(Mearsheimer)
https://youtu.be/yoWMn8H7u1Q
 (2019-03-17)
(2)Idealists theory
https://youtu.be/7D5FNrqT5dM
 (2019-03-17)
(1)Realsts theory
https://youtu.be/RXllDh6rD18
 (2019-03-17)
"미국-동맹국 정책 일치하면, 방위주둔비 축소"
[뉴스분석]
 트럼프 행정부가 방위비주둔비용을 150% 인상해 요구할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는 가운데.. 미국의 외교정책에 있어 중요한 단서를 발견하게 된다.. 곧 '해당 국가의 정책이 미국과 밀접히 일치할 경우 주둔비..(2019-03-11)
[홍관희 안보TV]北, 하노이 결렬 후, 비밀 미사일 기지 가동/연합훈련 축소, 동맹 근간 흔든..
https://youtu.be/OMnpm4q2ALU[문화일보 황성준]
  CSIS, "미·북회담 결렬 후 北 동창리 미사일 발사대 복구 가속화" 윤희훈 기자 입력 2019.03.06 10:17| 수정 2019.03.06 11:11 "美北회담 결렬 이틀뒤 위성 사..(2019-03-06)
[홍관희 안보TV] 트럼프의 신의 한수: 태영호 “2차 美北회담 판을 깬 주역은 볼턴과 리영호..
NYT "세계에서 가장 충격-실망한 사람은 문재인" https://youtu.be/zsb6mdMBvDU
  태영호 “2차 북미회담 판을 깬 주역은 볼턴과 리영호다” 정치 [채널A] 2019-03-01 19:41 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 2차 북미 정상회..(2019-03-02)
[홍관희 안보TV] 反안보적 청와대 국가안보전략=[북한체제 안전보장]+[한반도 비핵화]
[再錄/2019.2.27]https://youtu.be/HSEKfNy58iM
  (2018-12-25)
[홍관희 안보TV] 조갑제, "文재인의 조국은 대한민국이 아니다!"
https://youtu.be/KI32j6N1Ot8
 <iframe width="854" height="480" src="https://www.youtube.com/embed/KI32j6N1Ot8"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2019-02-27)
트럼프, 駐韓미군 철수 가능성 일축..
[뉴스분석]존 볼턴, 한국 방문 돌연 취소
 트럼프 대통령이 하노이에서 열릴 2.27~28 美北 정상회담을 앞두고 주한미군 철수 가능성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미국 내 안보관련 각료들과 의회지도자들은 그동안 북한의 대남의도를 경계하면서, 트럼프..(2019-02-24)
[홍관희 안보]김준교 “베네수엘라엔 마두로, 한국에 '문두로(文대통령+마두로)' "
 [한국당 3차 부산 전당대회]김준교 “베네수엘라엔 마두로,한국에 '문두로(文대통령+마두로)' " 부산=손덕호 기자 입력 2019.02.21 16:38| 수정 2019.02.21 18:14   文 대통령을 경제위기 ..(2019-02-21)
[홍관희 안보TV]유's의 "美패배와 월남 패망에 희열을 느낀 문재인, 그리고 그가 제안하는 평..
https://youtu.be/vFEJ_0OLppM
 (2019-02-15)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김순덕의 도발]좌파영구 집권 획책하는 공수처-.. [김순덕의 도발]공수처-선거법 거래…‘좌파 영.. (04.27)
유엔사 부사령관 “유엔사 해체, 미국의 정치적 .. 미국의 유엔사 입장이 명확해지고 있다.. 문재인.. (04.23)
美, 주일미군 E-3조기경보기 오산기지 급파 [단독]美, 주일미군 E-3조기경보기 오산기지 .. (03.19)
CRS “北, 이란 군부와 핵∙.. (03.19)
“썩은 뿌리에서는 꽃이 피지 않습니.. (03.19)
황교안 대표, "文재인, 김정인 맹신.. (03.07)
"文재인·트럼프 갈라섰다" (03.06)
[화웨이] 회장 05.19
[한놈만] 팬다 05.19
[시대] 전환의 시대 05.19
[양평촌놈] 오늘 5.18민주화운동기념식.. 05.18
[망하는] 날까지 05.18


[신간] 한반도 전쟁

Copyright  2010 freedomunion.net  All rights reserved   E-Mail:freedemocracy@hanmail.net
주소: 서울 중구 충무로 4가 12-1 일진페이퍼 빌딩 203호  TEL: (02) 2266-0168, 2261-2225  FAX: (02) 2266-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