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연합- FreedomUnion.net

<자유연합>이 주최한 행사 등 활동상황 입니다..
제   목
'비핵화 거부' 구실 찾는 북한..
[ 2018-12-16 20:22:29 ]
작성자
자유연합
조회수: 35        

北 “미국 압박 지속되면 비핵화 영원히 막힐 수도”
이창환 기자 / 입력 2018.12.16 20:08
 
북한은 16일 미국이 고강도 제재와 인권 비판을 통해 자신들의 핵포기를 압박한다면 "조선반도(한반도) 비핵화에로 향한 길이 영원히 막히는 것과 같은 그 누구도 원치 않는 결과가 초래될 수도 있다"고 밝혔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외무성 미국연구소 정책연구실장 명의의 담화에서 "미국은 ‘최대의 압박’이 우리에게는 통하지 않는다는 것을 이제라도 깨닫고 싱가포르 조미(북미) 공동성명 이행에 성실하게 임해야 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12/16/2018121601555.html
----------------------------------------------
北, “돌이킬수 없는 파국”까지 언급…연말 대외관계 겨울잠 모드로
[중앙일보] 입력 2018.12.16 16:43

북한이 연말 기간 대내용 행사에 집중하며 남북 등 대외 관계에는 쉼표를 찍고 있다. 올해 1일 1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육성 신년사를 기점으로 외교의 큰 판을 벌였지만 연말엔 겨울잠 모드에 들어간 모양새다. 당장은 김정일 국방위원장 사망 7년째가 되는 17일을 앞두고 추모 분위기 조성에 집중하고 있다.  

북한 매체들이 지난 1일 공개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공개활동 모습. 동해안 일대 어업 기지들을 시찰하고 있다. 약 2주만의 공개활동이었다. [연합뉴스]
.  
 노동신문은 연일 김정일 추모 내용을 다양하게 게재했다. 16일자엔 평소 대외 및 남북관계를 다루는 지면인 6면에까지 “김정일 동지께서는 날씨를 길들이신다”는 찬양 내용을 실었다. 2015~2016년에는 중앙추모대회 개최를 생략하는 등 추모 행사는 해가 갈수록 조금씩 축소하고 있지만 '김정일 위인화'를 통해 김정은 위원장의 권력 다지기 계기로 활용하고 있다.  
 
김 위원장의 연내 답방도 무산된 현재 올해 남북 관계의 마침표는 26일로 예정된 남북 철도ㆍ도로 연결 착공식이다. 북한 판문점역에서 행사가 진행되는만큼 행사 물품 반입을 위한 대북 제재 면제 승인 절차가 남아있지만 무리는 없을 것이란 게 정부 분위기다. 실제 공사 시작으로 직결되는 착공식이 아닌 ‘착수식’에 가깝다고 외교안보 부처 관계자들이 강조하는 배경이다.  
 
정부가 신경을 쓰는 대목은 북한의 차가운 태도다. 16일에도 북한은 노동신문을 통해 남북관계를 놓고 날선 발언을 쏟아냈다. “군사적 대결은 돌이킬 수 없는 파국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언급까지 했다.  
 
지난 12일 비무장지대 감시초소(GP) 철수 상호 검증에서 연출됐던 화해 모드와는 180도 다른 분위기다. 북한이 발끈한 내용은 국방부가 지난 5일 개최한 전군 주요지휘관회의에서 국방예산 증액 및 공군 전투준비태세 종합훈련, 함대공 미사일 SM-2 추가 구매 등을 결정한 대목이다. 이 회의는 정경두 국방부 장관 취임 후 처음 열린 것으로 주요 의제는 국방 분야 업무 성과 평가 및 내년 국방 운영 중점 보고였다.  
 
북한은 회의 개최 후 열흘 이상이 지난 16일 “동족과의 군사적 대결을 추구하는 위험한 행동”이라며 “회의에서 문제 해결을 ‘힘으로 담보해야 한다’느니 하는 호전적 발언들이 튀어나왔다”는 표현을 썼다. 이어 노동신문은 “남조선 군부가 지금처럼 (중략) 대결을 기도한다면 북남관계 발전에 도움을 줄 수 없다”며 “우리의 동포애적 아량과 선의를 오판하지 말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북한은 앞서 14일 개성 남북 공동연락사무소에서 열린 남북 체육회담에 대해서도 15일 관영 조선중앙통신에 간략하게만 보도하는 등 냉랭한 태도를 취했다. 이 회담엔 남측에선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차관이, 북측에선 원길우 체육성 부상(차관)이 수석대표로 나왔으며 2020년 도쿄 여름 올림픽 남북 공동 참여 및 2032년 올림픽 남북 공동 개최 유치 등이 주요 의제였다. 조선중앙통신 보도는 개최 사실과 참석자 명단, 의제만 언급하는데 그쳤다.  
 
 전수진 기자 chun.sujin@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北, “돌이킬수 없는 파국”까지 언급…연말 대외관계 겨울잠 모드로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수
천안함 피격 1주기 추모 행사 및 현충원 참배, 추모 콘텐츠 공모전 자유연합 2011-03-09 5109
239 [기고/이성현]美中 장기 무역전쟁 돌입한 중국의 속내 자유연합 2019-01-04 21
'비핵화 거부' 구실 찾는 북한.. 자유연합 2018-12-16 36
237 「자유민주주의∙韓美동맹」의 大義로 危機의 대한민국을 .. 자유연합 2018-11-24 68
236 “서해 ‘비수’ 제거 노리는 北, 완충구역 이어 군축 들고나올 .. 자유연합 2018-09-21 104
235 국방부 "靑비서관, 추석 밥상서 NLL 팔아먹었다고 할까봐 그런.. 자유연합 2018-09-21 97
234 美 의원들 "김정은 말만 번지르르… 시간끌기에 전념" 자유연합 2018-09-21 86
233 憲法 위반 혐의 文재인 정권, 탄핵 사유 아닌가? 자유연합 2018-09-20 83
232 전쟁중인 敵을 도우면 반역죄다! ..여기에 해당하는 자 누구인.. 자유연합 2018-09-14 85
231 적(敵)과 거래하는 것이 주권(主權)침해 아닌가? 자유연합 2018-08-31 113
230 송영무의 불명예 퇴진..왜 그리 자리에 연연하나? 자유연합 2018-08-31 102
229 "문재인은 공산주의자" 판결 근거와 고영주의 최후 진술 자유연합 2018-08-23 65
228 文대통령의 '불법적 일탈행위' 자유연합 2018-07-31 77
227 北 '동창리' 철거 시작했지만…검증없는 셀프 해체: liquid fuel.. 자유연합 2018-07-25 75
226 美北 핵협상을 '힘겨루기'라는 靑의 안보 무책임 태도에 경악.... 자유연합 2018-07-09 104
225 순진한 폼페이오, 교활한 김정은에게 농락당하나? 자유연합 2018-07-07 112
224 트럼프, G7분열..러시아 G7 개입 요청..국내외 반발 자유연합 2018-06-11 257
223 자신이 만든 제재지렛대를 스스로 약화시킨 트럼프..전임자의 실.. 자유연합 2018-06-03 703
222 文 정권, 종전선언→평화협정 추진: 대비책은? 자유연합 2018-06-02 261
221 나경원 “文정부, 北과 짝짝꿍해서 한반도를 통째로 사회주의화” 자유연합 2018-05-20 263
1 [2] [3] [4] [5] [6] [7] [8] [9] [10]  
이름 제목 내용

[기고/이성현]美中 장기 무역전쟁 돌입한 중국의.. 동아일보 원문 l 입력 2019.01.04 03:00 .. (01.04)
'비핵화 거부' 구실 찾는 북한.. 北 “미국 압박 지속되면 비핵화 영원히 막힐 수.. (12.16)
「자유민주주의∙韓美동맹」의 大義로 危.. 「자유민주주의∙韓美동맹」의 大義로 .. (11.24)
“서해 ‘비수’ 제거 노리는 北, 완.. (09.21)
국방부 "靑비서관, 추석 밥상서 NLL.. (09.21)
美 의원들 "김정은 말만 번지르르….. (09.21)
憲法 위반 혐의 文재인 정권, 탄핵 .. (09.20)
[방위비분담] 1년 01.24
[양평촌놈] 방위비 분담 우리나라가 더해.. 01.23
[트럼프] 중국 01.23
[sbs] 올바른 방송 01.22
[양반] 최순실 01.22


[신간] 한반도 전쟁

Copyright  2010 freedomunion.net  All rights reserved   E-Mail:freedemocracy@hanmail.net
주소: 서울 중구 충무로 4가 12-1 일진페이퍼 빌딩 203호  TEL: (02) 2266-0168, 2261-2225  FAX: (02) 2266-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