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연합- FreedomUnion.net

핫이슈 등 최신정보와 뉴스입니다..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위대한 펜스 부통령, 北 인권탄압 강력 비난…70년 권력 유지 수단
[VOA]

펜스 “北, 자국민에 유례없는 잔혹 행위…70년 권력 유지 수단”

"(현) 시점에도 약 13만 명의 북한인들이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잔인한 노예 노동 시설에서 종신형을 살고 있다"

VOA(미국의 소리)

  북한 지도부는 자국민을 상대로 고문과 살인, 강제 낙태와 노예 노동 등을 자행하고 있으며 이는 북한 정권이 70년 넘게 권력을 유지해온 수단이라고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지적했습니다. 미-북 관계 개선과 비핵화를 원하지만 북한 지도부는 주민들을 빈곤으로 몰고 잔혹하게 대한 사실을 피할 수 없다고 비판했습니다. 김영남 기자가 보도합니다.
 
 펜스 부통령은 북한의 종교와 인권 탄압이 중국보다도 훨씬 심하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펜스 부통령] “But for all of the China’s abuses, their neighbor in North Korea is much worse. While we all hope that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United States and North Korea continues to improve, and we certainly hope that the threat posed by North Korea’s nuclear and ballistic weapons programs can be eliminated.”
 
 펜스 부통령은 26일 국무부에서 열린 ‘종교의 자유 증진을 위한 장관급회의’ 연설에서 중국에서 발생하고 있는 인권 탄압 사례들을 소개한 뒤 북한의 실태가 더욱 열악하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미국과 북한간의 관계가 계속 개선되고 북한의 핵과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에 따른 위협이 제거되기를 희망하지만, 북한 지도부는 수십 년 동안 비할 바 없을 정도로 자국민을 빈곤으로 내몰고 잔혹하게 대했다는 명백한 사실을 피할 수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녹취: 펜스 부통령] “There is no escape in plain fact that North Korea’s leadership has executed unparalleled privation and cruelty upon its people for decades, torture, mass starvation, public execution, murders, and even forced abortions, industrial scale slave labor, have been the means by which that regime has retained hold on to power for more than 70 years. Today, as we gather at this ministerial, an estimated 130,000 North Koreans are imprisoned for life in unimaginably brutal slave labor camps.”
 
 특히 북한 지도부에 의한 고문과 대규모 기아, 살인, 강제 낙태와 대규모의 노예 노동은 북한 정권이 70년 넘게 권력을 유지해온 수단이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날 회의가 열리고 있는 시점에도 약 13만 명의 북한인들이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잔인한 노예 노동 시설에서 종신형을 살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펜스 부통령은 또 한국에서 분투하고 있는 기독교 사회와는 대조적으로 기독교인들에 대한 북한의 탄압은 지구상에서 견줄 곳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펜스 부통령] “Contrast with the striving Christian community in South Korea, North Korea’s persecution of Christians has no rival on the earth. It is unforgiving, systematic, unyielding and often fatal. The mere possession of the Christian bible is the capital offense. And those identified by the regime as Christians are regularly executed or condemned with their families to North Korea’s Gulags.”
 
 용서하지 않고, 체계적이며, 지속적인 한편, 종종 치명적인 탄압이 이뤄진다는 비판입니다. 그러면서 기독교 성경을 소지하는 것만으로도 사형에 처해질 수 있다는 것을 예로 들었습니다. 아울러 북한 정권에 의해 기독교인으로 지목된 사람들은 정기적으로 처형되거나 가족들과 함께 북한의 강제 수용소로 보내지는 형을 받게 된다고 덧붙였습니다.
 
 펜스 부통령은 또 이날 회의에 참석한 탈북민 지현아 씨를 호명하면서, 자신이 올해 초 한국에서 만났던 지 씨 역시 이런 일을 겪었다고 소개했습니다.
 
 [녹취: 펜스 부통령] “That is what happened to Ji Hyeon-Ah, who is here with us, and who I met when I traveled to the region earlier this year. Hyeon-ah was imprisoned and tortured simply for having a bible that her mother had given her. And after failed escape attempt, North Korean authorities forced her to abort her unborn child. Hyeon-ah was lucky enough to escape with her life and we are honored to have you with us today. Your faith and your courage inspire us all.”
 
 지현아 씨는 어머니로부터 받은 성경을 갖고 있었다는 이유만으로 수감되고 고문을 당했다는 겁니다. 또한 지현아 씨가 탈출에 실패하자 북한 당국자들은 태어나지도 않은 아이를 강제로 낙태하도록 했다고 비판했습니다. 펜스 부통령은 지 씨가 운 좋게도 목숨을 건진 채 탈출함으로써 이날 함께 할 수 있게 됐다며 그의 믿음과 용기는 모두에게 귀감이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2018-07-27 08:46:08  

이름: 비밀번호:
내용
-->
[한반도포커스] 美·中 패권 대결과 한반도 운명
[홍관희/ 성균관대 초빙교수]
 [한반도포커스-홍관희] 美·中 패권 대결과 한반도 운명 입력 :  2018-10-15 03:59 美·中 패권 대결과 한반도 운명 기사의 사진 지난달 30일 남중국해에서 미·중 군함이 41m까지 근접해..(2018-10-15)
폼페이오, 남북군사합의에 불만..강경화에 격분..康 "5·24조치 해제 검토"
[일본 니혼게이자이신문]
 "남북군사합의 본 폼페이오, 강경화에 뭐 하는거냐 격분" [중앙일보] 입력 2018.10.10 13:48 수정 2018.10.10 18:04 “대체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거냐”   "남북정상 군사분야 ..(2018-10-10)
북한에 대해 말해야 하는 불편한 진실
[임동진 순천향대 행정학과 교수]
 [기고/임동진]북한에 대해 말해야 하는 불편한 진실 임동진 순천향대 행정학과 교수 입력 2018-10-01 03:00수정 2018-10-01 03:00 한 탈북 외교관의 자서전이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그 ..(2018-10-01)
“終戰 선언…되돌릴 문제 아냐”
[前 국무부 법률자문관]
 노튼 前 국무부 법률자문관 “終戰 선언 신중해야…되돌릴 문제 아냐” "남북한과 美·中이 종전 선언에 서명하고 유엔 안보리나 유엔총회가 이를 지지하는 결의안을 채택하는 게 최선이자 가장 깔끔한 방식…..(2018-09-28)
北 비핵화 없는 거짓 평화로 安保 허물지 말라!!
[홍관희/세계일보/ 광화문시평]
 北 비핵화 없는 ‘부실 회담’, 이제 그만할 때 홍관희 (성균관대 정치외교학과 초빙교수) 기대를 모았던 평양 남북정상회담이 이렇다 할 성과 없이 종료를 앞두고 있다. 남북 수뇌가 어제 「9월 평양공동선..(2018-09-20)
[한반도포커스]北 편향 중재가 비핵화 걸림돌
[홍관희]
 입력 :  2018-09-17 04:00 [한반도포커스-홍관희] 北 편향 중재가 비핵화 걸림돌 기사의 사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의 4차 방북을 전격 취소시킨 후 잠..(2018-09-17)
[KIMA 포럼, 2018.9.6.]한반도 종전선언·평화협정 전망과 우리의 대비 전략
[한국군사문제연구원]
 <KIMA 포럼, 2018.9.6.> 한반도 종전선언·평화협정 전망과 우리의 대비 전략 홍관희 (성균관대 정치외교학과 초빙교수) <목차> I. 서론 II. 한반도 종전선언·평화협정 논의..(2018-09-08)
[문화포럼]국방부가 안보自害 나선 위험한 상황
[홍관희]
 홍관희 성균관대 초빙교수 정치학 군은 호국의 간성이며 국방의 최후 보루(堡壘)다. 현재 대한민국에 최대 위협은, 주체 사회주의 독재를 한반도 전역으로 확대하기 위해 핵·미사일 무력을 증강하는 북한 정..(2018-08-25)
[한반도 포커스]北 대남전략의 준거(準據), 판문점 선언
[홍관희]
 ‘염불보다 잿밥’이란 말처럼, 비핵화엔 관심 없는 북한이 종전선언과 제재 해제만을 한·미에 요구하고 있는 가운데 북한산 석탄 밀반입 사건이 터져 문재인 정부 남북관계 올인의 고질적 병폐를 한 순간에 노..(2018-08-20)
태극기 집회 "문재인 퇴진!!" 외쳐
[KS뉴스]
 815 광화문 교보앞, 70주년 기념식 및 국가해체세력규탄 범국민대회, 문재인 규탄 넘어 퇴진하라  대한민국N / 포털 SN(NEWS)   2018년 8월 15일 오전 10시부터 광화문 교보문고 앞..(2018-08-15)
文 평양 방문, 北 체제 정당성 부여한다
[WP紙 경고]
 WP “文 평양방문, 北체제 정당성 주장에 ‘큰 선전’ 될 수도”       美국무부, 南·北 흐름에 ‘촉각’   너무 빠른 관계진전 제동 조짐   ‘비핵화 지연에 ..(2018-08-14)
“탈원전, 文대통령 탄핵사유 될 것”
[한국당 이채익 의원]
 한국당 이채익 “탈원전, 文대통령 탄핵사유 될 것” 자유한국당 한수원 노조 만난 자리에서 탈원전 비판 쏟아내 입력 :  2018-08-09 10:30/수정 : 2018-08-09 10:50 자유한국당이 8일 민생탐..(2018-08-09)
文재인의 先金(金정은)정책-“김정은이 먼저다”
[조갑제닷컴]
 문재인의 先金정책-“김정은이 먼저다” 조갑제닷컴     문재인 대통령의 對北정책은 '김정은이 먼저다'가 아닐까? 김정은에게 유리한(자동적으로 대한민국에 불리한) 안보 정책(전작권 ..(2018-08-04)
위대한 펜스 부통령, 北 인권탄압 강력 비난…70년 권력 유지 수단
[VOA]
 펜스 “北, 자국민에 유례없는 잔혹 행위…70년 권력 유지 수단” "(현) 시점에도 약 13만 명의 북한인들이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잔인한 노예 노동 시설에서 종신형을 살고 있다" VOA(미국의 소리) ..(2018-07-27)
폼페이오 上院 청문회 “트럼프 임기 내 CVID 실현: 北 핵분열 물질 계속 생산 중…WMD 제..
[上院청문회 증언]
 폼페이오 “北 핵분열 물질 계속 생산 중…WMD 제거 목표” 남민우 기자   입력 2018.07.26 06:52 마이크 폼페이오<사진> 미국 국무장관은 25일(현지 시각) 북한이 핵분..(2018-07-26)
'國防파괴'하는 文 정권 탄핵해야..
[GP 철수]
 북한의 상응하는 GP 철수 없는..우리의 일방적인 GP 철수는 '국방파괴'나 다름없다.. 국방부 "DMZ내 우리 GP 단계 철수" 조선일보    이용수 기자 입력 2018.07.25 03:01 "판문점..(2018-07-25)
[한반도포커스]종전(終戰)선언, 安保 파탄 부른다
[홍관희]
 북한이 미군 유해 송환 문제를 다루려는 7·12 미·북 판문점 회담을 ‘노쇼’로 파기한 후, 유엔사령부와의 장성급회담을 역(逆)제안해 북측 지역인 통일각에서 개최토록 한 것은 미국과 종전(終戰)선언을 논..(2018-07-23)
[문화포럼]NATO처럼 다시 對北제재 강조할 때
[홍관희]
 원제: 비핵화 비관론 속에 對北제재 강화해야 홍관희 (성균관대 초빙교수·정치학)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에 참석해, 독일의 러시아 가스 수입을 거론하며 ‘러시아의 포..(2018-07-14)
文정부 [4단계 군축방안]..진상을 밝혀라..!!
[비핵화 시작도 안했는데..국방태세 왜 먼저 허무는가?]
 K-9砲부대·기계화부대 전방서 빼면 수도권 안보 치명타     내부조정 ‘4단계 군축案’ 파장   유사시 평양진격 목표 ‘7군단’   北이 가장 경계하는 핵심부대   ..(2018-07-09)
[포커스]靑의 국민연금 인사개입 철저히 구명해야..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장(CIO) 인선 사건]
 국민 노후 자금 635조원을 운용하는 최고 책임자인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장(CIO) 인선에 청와대가 개입했는지 여부를 놓고 진실공방이 이어지고 있다.   CIO 공모 과정에서 최고점을 받고도 탈락한 ..(2018-07-06)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서해 ‘비수’ 제거 노리는 北, 완충구역 이어.. 윤상호 군사전문기자 , 손효주 기자 입력 2018-0.. (09.21)
국방부 "靑비서관, 추석 밥상서 NLL 팔아먹었다.. 조선일보 전현석 기자 입력 2018.09.2.. (09.21)
美 의원들 "김정은 말만 번지르르… 시간끌기에 .. 조선일보 워싱턴=조의준 특파원 입력 2.. (09.21)
憲法 위반 혐의 文재인 정권, 탄핵 .. (09.20)
전쟁중인 敵을 도우면 반역죄다! ..여.. (09.14)
적(敵)과 거래하는 것이 주권(主權).. (08.31)
송영무의 불명예 퇴진..왜 그리 자리.. (08.31)
[양평촌놈] 여주법원에 가서 검사구형6개.. 10.18
[문죄인 김정숙] 물가 비상 10.18
[국민세금] 해외 여행 10.17
[더불어 민주당] 부끄럽다 10.16
[미국] 고든 창 변호사 10.15


[신간] 한반도 전쟁

Copyright  2010 freedomunion.net  All rights reserved   E-Mail:freedemocracy@hanmail.net
주소: 서울 중구 충무로 4가 12-1 일진페이퍼 빌딩 203호  TEL: (02) 2266-0168, 2261-2225  FAX: (02) 2266-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