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연합- FreedomUnion.net

<자유연합>이 주최한 행사 등 활동상황 입니다..
제   목
김정은 사랑한다는 김용옥, 그의 책 추천한 文
[ 2019-12-02 11:50:28 ]
작성자
자유연합
조회수: 4        

조선일보    정우상 기자  

입력 2019.12.02 03:00| 수정 2019.12.02 10:47

文대통령 "금요일에 휴가 내고 주말 동안 김씨 책 3권 내리 읽어"
그중 한권인 金·유시민 대담집 "천안함 규명 안돼" 등 내용 논란
文은 "국민 인식·지혜 넓혀줄 책"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오후 청와대 관저에서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신임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과 통화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오후 청와대 관저에서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신임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과 통화하고 있다.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1일 페이스북에 도올 김용옥(전 대학교수)씨의 책 3권을 소개하며 국민에게도 이 책들을 읽어보라고 권유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금요일 하루 연차 휴가를 낸 덕분에 주말 동안 책 3권을 내리읽었다"며 "도올 김용옥 선생님의 '슬픈 쥐의 윤회' '스무살 반야심경 미치다' '통일, 청춘을 말하다'로 모두 신간들"이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의 인식과 지혜를 넓혀주는 책들인데, 쉬우면서 무척 재미가 있다"며 "물론 약간의 참을성은 필요하다. 일독을 권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따로 책 내용에 대해선 설명하지 않았지만, 3권 모두 김용옥씨의 책이라는 점이 눈에 띈다. '통일, 청춘을 말하다'는 김용옥씨와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지난 10월 4일 유시민씨의 '알릴레오' 유튜브 방송에서 나눈 대담 내용을 옮겨놓은 책이다. 그의 발언에 동의하는 사람이라면 몰라도 '국민 인식과 지혜를 넓혀주는 책'인지는 논란이 크다.

김씨는 우리 관광객의 금강산 피격 사망 사건에 대해 "이명박이 대통령 된 지 얼마 안 돼 관광객 아주머니 한 분이 출입금지구역에서 돌아가신 아주 개체적 차원의 사건을 빌미 삼아 순식간에 금강산 사업을 백지화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정확한 진상 규명이 안 된 천안함 침몰 사건을 빌미로 대북 제재를 발표했다"고 했다. 김씨는 조총련의 재일교포 북송(北送)에 대해서도 "북송선에 전혀 강제성은 없었다"며 "냉전 체제에서 자본주의 국가에서 사회주의 국가로 민족 대이동이 이뤄진 유일한 사례"라고 했다.

북한의 핵개발에 대해 김씨는 "1995년 경수로 사업만 서방세계가 확실히 밀어줬다면 북한은 결코 핵을 택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했다. 그러나 북한은 클린턴 정부 때의 '제네바 합의' 이후로도 비밀리에 우라늄 농축 시설을 운용해 왔다. 김씨는 대담에서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의 대북(對北) 정책인 '전략적 인내'에 대해 "한마디로 (북한을) 개무시하는 것이다"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에게는 "너(트럼프)도 시간을 끌다가는 네가 가장 싫어하는 오바마의 개무시로 끝난다"며 북한과 적극적 대화에 나서라고 요구했다.

김씨는 남북통일을 부모 반대 속 남녀 결합에 비유하며 "남과 북이 도망가서 애를 낳으면 세계가 인정하지 않을 수 없다"고 했다. 김씨는 대담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에 대해선 "내가 사랑하는 사람"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너 두 번 다시 문재인 같은 사람 못 만난다"고 했다. 김씨는 "김정은은 너무 순진해 문재인 같은 사람은 항상 있을 줄 안다"고도 했다. 김씨가 김정은의 스위스 유학 시절을 설명하자 유 이사장은 "중요한 것은 김 위원장이 성장 과정에서 매우 소박하고 정상적 과정을 거쳤다는 뜻이군요"라고 했다.

김씨는 문 대통령에게는 "대중보다 한발 먼저 나가라"며 "지소미아(파기)도 통쾌한 일이지만 그   몇 배 되는 것도 치받을 때는 치받아야 한다"고 했다. 김씨는 노무현 전 대통령의 죽음을 예수와 비교하면서 "노무현이라는 존재는 우리 시대의 '예수 사건'"이라고 했다. 책은 대담 중 거친 표현 중 일부는 윤색해 출간됐다.

문 대통령이 권유한 김용옥씨의 다른 책 두 권은 그의 소설 '슬픈 쥐의 윤회'와 '스무살 반야심경에 미치다' 등 불교와 관련된 책이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12/02/2019120200202.html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수
김정은 사랑한다는 김용옥, 그의 책 추천한 文 자유연합 2019-12-02 5
36 러시아 군용기 KADIZ 유린속에.. 어른거리는 푸틴의 얼굴 자유연합 2019-10-23 27
35 [뉴스분석]中러 폭격기 침범..韓日 분쟁이후 개입 시나리오? 자유연합 2019-07-23 55
34 韓美, 전작권 전환 이후 ‘유엔사 위상’ 놓고 이견 자유연합 2019-07-12 45
33 文 대통령의 레토릭(修辭) 자유연합 2019-01-24 93
32 北 ICBM을 중국으로 반출한다고? 자유연합 2019-01-25 84
31 문희상 국회의장, 진심인가? "韓美동맹은 安保의 근간..흔들리.. 자유연합 2019-01-21 124
30 「자유민주주의∙韓美동맹」의 大義로 危機의 대한민국을 .. 자유연합 2018-11-24 157
29 [완전한 비핵화]는 [완전한 사기]이다!! 자유연합 2018-05-01 341
28 김정은 “5ㆍ21 MRBM(中거리미사일) 大量생산ㆍ實戰배치” .. 자유연합 2017-05-22 1709
27 달라지는 美의 北核 논조..평화협상 준비하는 듯/THAAD 10億弗 .. 자유연합 2017-04-28 2231
26 트럼프 "北 그리 强하지 않은 것 같다..도발 용서못해(unaccep.. 자유연합 2017-04-25 1390
25 中, 原油중단 거부..‘北中과의 전쟁 각오하라’ 사실상 최후통.. 자유연합 2017-04-23 1461
24 트럼프가 시진핑에 넘어갈 것인가..? 자유연합 2017-04-22 1411
23 트럼프 "다른 선택이 없다(We have no choice)" 자유연합 2017-04-18 1332
22 왕이(王毅)의 “전쟁” 협박과 중국의 韓半島 전략 眞意 자유연합 2017-04-15 1462
21 美國은 對北 先制공격에 나설 것인가..? 자유연합 2017-04-11 1527
20 中설득 안 될것..[선제공격]or[평화협정] 둘중 하나될 위험성 자유연합 2017-04-03 1752
19 悲運의 越南敗亡史가 한반도에 주는 교훈 자유연합 2016-12-28 3253
18 NLL수호 국민大토론회: NLL포기하고도 대한민국 지킬 수 있나?.. 자유연합 2012-10-24 8448
1 [2] 
이름 제목 내용

해리스 美대사, "文재인, 從北-左派에 둘러싸..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가 최근 여야 의원들.. (12.02)
김정은 사랑한다는 김용옥, 그의 책 추천한 文 조선일보 정우상 기자 입력 2019... (12.02)
美홍콩인권법이 美中 충돌의 촉매 될까..? 홍콩 시위가 6개월간 지속됐고.. 며칠 전 실시.. (11.29)
살인하고 탈북한 북한 주민..대한민국.. (11.07)
"인도-태평양 기여도에 따라 동맹 서.. (11.11)
[천인공노할 정권]헌법을 위반하면서 .. (11.08)
美 국방부 “美·韓 연합공중훈련 예.. (11.05)
[호텔] 흑사병 검사 12.06
[모닥불] 백마 12.05
[문땡이] 행방불명 12.05
[제주 도민] 뭐 하고 있냐 12.04
[친중 그룹] 왕이 100명 12.04


인생은 무거운 짐을 지고 먼길을 가는 것과 ..

Copyright  2010 freedomunion.net  All rights reserved   E-Mail:freedemocracy@hanmail.net
주소: 서울 중구 충무로 4가 12-1 일진페이퍼 빌딩 203호  TEL: (02) 2266-0168, 2261-2225  FAX: (02) 2266-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