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연합- FreedomUnion.net

<자유연합>이 주최한 행사 등 활동상황 입니다..
제   목
문희상 국회의장, 진심인가? "韓美동맹은 安保의 근간..흔들리면 중국이 우리를 우습게 봐..韓美日 공조해야"
[ 2019-01-21 06:53:07 ]
작성자
자유연합
조회수: 40        

문희상 국회의장으로부터 놀랄만한 의견이 나왔다..
"한·미 동맹은 안보의 근간이다. 그게 흔들리면 중국이 우리를 우습게 본다. 한·미·일 공조가 돼야 한다."

그는 또 이런 말도 했다..
인터뷰 기자가 "향후 2차 미·북 정상회담에서 북한이 ICBM(대륙간탄도미사일)을 내놓는 조건으로 북핵을 인정할지 모른다는 관측이 있다."고 의견을 물은데 대해,

"(트럼프 행정부가) 거기에다 주한미군 철수나 미군 핵전략 자산을 한반도에 전개하는 것을 포기하는 식의 거래를 느닷없이 할까 우려된다."

그는 또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가 보수(保守)라면 나는 '왕보수'입니다. 그게 헌법의 기조입니다. 보수의 가치가 없는 세상은 살 의미가 없는 세상입니다. 자유와 평등 중에서 나는 자유를 우선 택합니다."

그의 말은 진심인가?
보수 언론인 조선일보를 상대로 한 '정치적 수사(레토릭)'인가?

진심이라면, 문희상 의장은 문재인 류와는 다른 스타일이라는 점이 분명하고..
문재인 권력 내부에 완전 종북-민족자주 주사파와는 다른 세력이 병존한다는 뜻이 된다..
사실이라면, 이런 실사구시파(문희상 의장의 말대로)의 세력분포가 얼마나 될 것이며..
막판에 문재인 청와대거 김정은과 미군철수-연방제 음모를 추진할 때, "이건 아니다"라며 반발할 것인가? 궁금해진다..

얼마전 송영길 인천시장의 신한울3,4호기 건설 주장도 문재인 원전폐기 정책에 대한 공개적 반발이었다..
대한민국은 과연 저력이 있음을 예상치 않은 곳에서 보여줄 것인가?
=================================================
최보식 선임기자의 인터뷰 중에서..

―고춧가루를 뿌린다고 하는데, 언론인 입장에서는 현 정권이 합리와 상식의 선을 무너뜨렸다고 봅니다. 사회주의 체제로 가고 있다는 우려도 있고요.

"사회주의 체제라는 게 말이 됩니까. 더불어 잘사는 세상, 인간이 존중되는 세상을 이루려는 게 진보라면 나는 '완전 진보'입니다. 하지만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가 보수(保守)라면 나는 '왕보수'입니다. 그게 헌법의 기조입니다. 보수의 가치가 없는 세상은 살 의미가 없는 세상입니다. 자유와 평등 중에서 나는 자유를 우선 택합니다."

―현 정권이 남북 관계에서 과속(過速)을 한다는 말도 있는데, 의장께서는 김정은을 믿습니까?

"석 달 전 루마니아 대통령이 같은 질문을 했는데 '개인적으로는 믿을 수 없다'고 답변했습니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김정은이 대화에 응하지 않을 수 없고 돌이키기에는 너무 많이 갔다는 겁니다. 바보가 아닌 한 그는 실용적인 접근을 할 겁니다."

―향후 2차 미·북 정상회담에서 북한이 ICBM(대륙간탄도미사일)을 내놓는 조건으로 북핵을 인정할지 모른다는 관측이 있습니다.

"거기에다 주한미군 철수나 미군 핵전략 자산을 한반도에 전개하는 것을 포기하는 식의 거래를 느닷없이 할까 우려됩니다."

―의장께서도 그런 점을 걱정하는군요.

"한·미 동맹은 안보의 근간입니다. 그게 흔들리면 중국이 우리를 우습게 봅니다. 한·미·일 공조가 돼야 합니다."

―청와대 실세와는 생각이 다르군요.

"다르지 않을 겁니다."

―한·미 간 이견이 노출되고 한·미 동맹이 흔들리고 있다는 말이 나오는데요.

"한·미 간에 이견이 거의 없습니다. NSC(국가안전보장회의),   외교부, 국방부, 국정원마다 미국의 대화 파트너가 있습니다. 북한 대응에 대해 서로 역할 분담을 하고 있어요. 바깥에서 떠드는 것은 추측이고 이게 사실입니다. 다만 트럼프의 독특한 캐릭터 때문에 북한과 느닷없는 딜을 할까 봐 우려하는 겁니다. 이런 상황을 막기 위해 다음 달 미국을 방문합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1/20/2019012002216.html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수
33 文 대통령의 레토릭(修辭) 자유연합 2019-01-24 29
32 北 ICBM을 중국으로 반출한다고? 자유연합 2019-01-25 26
문희상 국회의장, 진심인가? "韓美동맹은 安保의 근간..흔들리.. 자유연합 2019-01-21 41
30 「자유민주주의∙韓美동맹」의 大義로 危機의 대한민국을 .. 자유연합 2018-11-24 83
29 [완전한 비핵화]는 [완전한 사기]이다!! 자유연합 2018-05-01 302
28 김정은 “5ㆍ21 MRBM(中거리미사일) 大量생산ㆍ實戰배치” .. 자유연합 2017-05-22 1662
27 달라지는 美의 北核 논조..평화협상 준비하는 듯/THAAD 10億弗 .. 자유연합 2017-04-28 2194
26 트럼프 "北 그리 强하지 않은 것 같다..도발 용서못해(unaccep.. 자유연합 2017-04-25 1360
25 中, 原油중단 거부..‘北中과의 전쟁 각오하라’ 사실상 최후통.. 자유연합 2017-04-23 1427
24 트럼프가 시진핑에 넘어갈 것인가..? 자유연합 2017-04-22 1376
23 트럼프 "다른 선택이 없다(We have no choice)" 자유연합 2017-04-18 1304
22 왕이(王毅)의 “전쟁” 협박과 중국의 韓半島 전략 眞意 자유연합 2017-04-15 1426
21 美國은 對北 先制공격에 나설 것인가..? 자유연합 2017-04-11 1502
20 中설득 안 될것..[선제공격]or[평화협정] 둘중 하나될 위험성 자유연합 2017-04-03 1719
19 悲運의 越南敗亡史가 한반도에 주는 교훈 자유연합 2016-12-28 3223
18 NLL수호 국민大토론회: NLL포기하고도 대한민국 지킬 수 있나?.. 자유연합 2012-10-24 8421
17 [자유연합 양천지부 결성식]_10. 박삼규 애플녹색전국연합 .. 자유연합 2012-02-07 1000
16 [자유연합 양천지부 결성식 11. 박정섭 조직국장 : 곽노현 추.. 자유연합 2012-02-07 924
15 [자유연합 양천지부 결성식]_12. 구호제창 자유연합 2012-02-07 875
14 12.10(토)東大門지부 결성식/安保강연회 자유연합 2011-12-02 916
1 [2] 
이름 제목 내용

미국의 제안-"北에 불가침선언·평화선언 제안" .. 미궁이 북한에 '불가침선언'과 '평화선언'을 제.. (02.15)
오늘의 빅뉴스: 펠로시 "김정은 의도, 한국 무.. 펠로시 하원의장 "김정은 의도, 한국 무장해제".. (02.14)
정규재-황교안 대담을 듣고.."法은 따뜻하고, .. 어제 정규재-황교안 대담을 듣고 편안하게 .. (02.09)
김영철 거짓말 "평화체제구축돼도, 미.. (02.07)
文 대통령의 레토릭(修辭) (01.24)
韓日관계 악화,.한반도에 먹구름 드리.. (01.26)
北 ICBM을 중국으로 반출한다고? (01.25)
[김준교] 영웅 02.21
[국민 혈세] 북괴 02.20
[양평촌놈] 북한이 진정 변화는 것일까... 02.20
[김준교] 저딴게 02.19
[여가부] 이상한 장관 02.19


[신간] 한반도 전쟁

Copyright  2010 freedomunion.net  All rights reserved   E-Mail:freedemocracy@hanmail.net
주소: 서울 중구 충무로 4가 12-1 일진페이퍼 빌딩 203호  TEL: (02) 2266-0168, 2261-2225  FAX: (02) 2266-017